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쥴리 의혹' 제기 안해욱씨, 전주을 재선거 출마 의사 표명

방일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3/17 [18:48]

'쥴리 의혹' 제기 안해욱씨, 전주을 재선거 출마 의사 표명

방일훈 기자 | 입력 : 2023/03/17 [18:48]

▲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과거 유흥주점에서 일했다는 이른바 '쥴리 의혹'을 제기한 안해욱 전 대한초등학교태권도협회장(맨 오른쪽) 등이 지난해 10월 13일 오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리는 1심 1회 공판준비기일에 출석하기 전 카메라 앞에 서 있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과거 유흥주점에서 일했다는 이른바 '쥴리 의혹'을 제기한 안해욱 전 대한초등학교태권도협회장이 17일 "전주을 국회의원 재선거에 출마하겠다"고 밝혔다.

안 전 회장은 이날 오후 전북 전주시 완산구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자 등록을 할 예정이다.

그는 "윤석열 정권을 응징하고자 출마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안 전 회장은 지난해 1월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유흥주점에서 '쥴리'라는 예명으로 일하던 김 여사를 목격했다고 언급해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검찰뉴스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코인 사기 수사 비밀 누설' 전직 검찰수사관, 혐의 부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