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전국 많고 거센 장맛비…이틀간 최대 120㎜ 이상

장학 기자 | 기사입력 2024/07/09 [08:36]

전국 많고 거센 장맛비…이틀간 최대 120㎜ 이상

장학 기자 | 입력 : 2024/07/09 [08:36]

 

화요일인 9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장맛비가 이어지겠다.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오전까지, 밤부터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리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충청권 남부와 전남 북부, 전북, 경상권에 비가 내리겠고 오전부터 그 밖의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오전부터 저녁 사이 전남권과 경상권 일부 지역에서는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도 있겠다. 이날부터 이틀간 예상 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와 강원 내륙·산지, 강원 남부 동해안, 대전·세종·충남, 충북, 광주·전남, 전북,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30∼80㎜(많은 곳 경기 남부, 강원 중·남부의 내륙과 산지, 충청권, 전라권, 대구·경북, 경남 서부 120㎜ 이상)다.

서해5도·울릉도·독도는 10∼40㎜, 강원 중·북부 동해안·제주도(11일까지)에는 20∼60㎜의 비가 내리겠다.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최고 체감온도가 31도 안팎으로 .올라 무덥겠고 폭염특보가 발효된 제주도는 10일까지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안팎으로 오를 것으로 예보됐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22.8도, 인천 21.9도, 수원 21.8도, 춘천 22.1도, 강릉 22.6도, 청주 23.7도, 대전 22.7도, 전주 25.0도, 광주 24.5도, 제주 28.8도, 대구 23.7도, 부산 25.3도, 울산 24.0도, 창원 25.8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5∼30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3.5m, 서해 0.5∼3.5m, 남해 1.0∼3.0m로 예상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검찰뉴스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극F' 신입·'극T' 상사…비슷하면서도 다른 오피스물 맞대결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